>  > 
박석호의 출항
 
이전상품
다음상품
확대보기목록
작가 박석호
작품크기 60*50cm
재료 캔버스에 유채
액자유무 액자없음
시중가 4,000,000원
판매가 판매완료
적립금 0원
할인쿠폰
배송비 [기본정책]  6,000원 (2,000,000원 이상 무료배송)
수량
옵션별복수구매
바로구매 장바구니담기 관심리스트 추천메일 상품문의

한국현대미술사에 심정적 표현주의라는 영역을 확보한 작가로 평가되고 있는 박석호의 유화

블루톤을 바탕으로 비내리듯 사선을 그으며 거칠게 그려낸 박석호의 후기 대표작



충청북도 옥천생.(1919-1994)

1953년 홍대 미술학부 졸업.

 

정규 미술교육을 받기 전인 1946년 앙데팡당 미술협회전에 유화 2점을 출품하여 최고상인 협회장상을 수상.

1948년에는 남관(南寬)의 지도를 받다가 1949년홍익대학교에 미술과가 생기자 제1회 신입생으로 입학. 졸업 후 조교생활을 거쳐 1961년 부교수로 임명되었으나 1966년 사직하고 작품 활동에만 전념.

1962년 신상회(新象會), 1963년 구상전(具象展) 창립에 가담하여 그 연례전에 심정적 표현주의 성향의 작품을 발표하였다. 그리고 개인전을 거듭하며 개성적 특질을 부각.

 

홍익대 교수를 그만둔 뒤 생활이 어려워지자 자연스럽게 구체적인 서민의 삶에 관심을 돌리게 되면서, 작가가 체험한 서민의 생활모습과 치열한 삶의 체취를 생동감있는 붓놀림과 어두운 색조로 형상화.

1970년대부터 끊임없이 그려진 소재는 항구·어선 및 어부들의 생활 투쟁 모습 등. 화면 분위기는 날씨가 음산하게 흐리고 폭풍이나 태풍이라도 밀려올 듯한 불안한 상황의 현실감이 충만하게 그려짐. 그리고 붓놀림과 색채는 난무하듯이 구사되었다.

서민층의 삶의 고난, 어선과 날씨와 바다의 두려움 그리고 어시장의 생존투쟁 현실 등을 그려 성실한 삶의 의미와 진실성을 말하고자 한 표현주의 작업과 작가정신은 궁극적으로 하나의 엄정한 리얼리즘으로 평가되고 있음.

 

대표작으로 항구(1975), 귀로(1977), 어선(1982), 어시장(1983), 고선(古船)(1983), 공사(工事)(1988), 어부들(1992) 등이 있으며, 국립현대미숙관에 희망(1987)이 소장.

1982년 제1회 대한민국미술대전 심사위원을 역임하였으며,

1996년예술의전당에서 박석호전이 개최되면서 사후에도 지속적인 재평가가 이뤄지고 있는 중.(부80)





  • 본사 위탁상품의 배송은 무료배송을 원칙으로 합니다. (단, 작품 크기가 특별히 크거나 다루기가 힘든 경우는 별도의 협의에 의해 배송해드립니다.
  • 직거래 상품은 판매자와 구매자의 합의에 따릅니다.
  • 위탁상품의 경우,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는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판매자가 부담합니다.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 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 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무통장 입금 결제를 하셨을 경우 본사에서 입금을 확인(1일 2회)한 후 배송해드립니다.(입금사실을 유선으로 알려 주시면 바로 배송작업에 들어갑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확인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070-8888-8763)


· 배송받은 상품이 당초 몰을 통해 공개된 정보와 크게 다르거나 운반 도중 훼손되어 상품 가치를 상실할 경우 반품이 가능합니다. 다만, 배송 후 구매자의 개인적 사정이나 변심, 부주의 등으로 인해 취소를 원할 경우에는 반품이 불가하니 구매 결정시 신중을 기해주시기 바랍니다.(특히, 작품의 이미지가 화면상으로 실물과 다르게 전해질 수 있으니 충분히 감안해야 합니다)
  배송중 작품의 훼손 등으로 인한 문제 발생시 훼손 책임에 대한 입장차이가 생길 수 있으니, 구매자는 물품을 받은 즉시, 배송업체 관계자가 입회한 상태에서 개봉하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본사의 잘못으로 반품될 경우, 배송 및 반품 배송비는 전액 본사가 부담합니다.

· 배송 및 반품배송 비용은 실비 기준입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소재지 :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언남동 동부아파트 상가B1
상호 : 오픈아트 | 대표 : 박상용 | 개인정보 보호 관리자 : 권오준(WEBMASTER@OPENART.KR)
오픈아트 등록번호 : 107-91-00105 | 통신판매업신고 제2009-서울영등포-0975호
대표 전화 : 070-8888-8763 | Fax 0505-284-8763
Copyright ⓒ 2018 오픈아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