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진관스님의 백두산 천지
 
이전상품
다음상품
확대보기목록
두 마리 학이 날개를 펴고 백두산 천지 모습을 하고 있는 형상
작가 진관스님
작품크기 71*71cm
재료 한지에 먹
액자유무 원목유리액자(양호)
판매가 300,000원
적립금 0원
할인쿠폰
배송비 [기본정책]  6,000원 (2,000,000원 이상 무료배송)
수량
옵션별복수구매
바로구매 장바구니담기 관심리스트 추천메일 상품문의

진관스님의 백두산천지

두 마리 학이 서로 날개를 둥글게 펼치고 백두산 천지 형상을 하고 있는 모습



  한국비구니계의 원로 무위당 진관스님(진관사 회주)이 오늘(7월3일) 오후12시52분 주석처인 서울 진관사에서 입적했다. 법랍 68년, 세수 89세. 영결식과 다비식은 5일 오전10시 진관사에서 거행된다.

  경기도 평택에서 태어난 진관스님은 이화여고 재학시절 서울 안국동에 있는 선학원을 다니다 1948년 인홍스님을 은사로 출가, 탄허스님을 계사로 사미니계를 수지했다. 이후 쌍계사 국사암, 대성암, 견성암, 대원사, 승가사, 동학사 미타암 등에서 정진하다 1960년 범어사에서 동산스님을 계사로 비구니계를 수지했다.

  1963년 진관사 주지로 부임, 6‧25전쟁으로 소실된 진관사 복원불사에 힘썼으며 폐허직전에 있던 진관사를 복원한 후에는 1996년 부설 포교당인 보현정사와 코끼리 유치원 등을 설립해 어린이·청소년 포교 등 계층 포교에 이바지했다.

  최근에는 불교종단협의회 인권위원장을 맡아 종교계사회운동에 앞장서며 이른바 '좌파스님'으로 불리기도.

  제8~10대 조계종 중앙종회의원을 역임했으며 1984년부터 2003년까지 전국비구니회 수석부회장을 맡았다. 2006년 진관사 주지에서 물러난 뒤 회주로 주석했다(불교신문에서 인용)


배송비는 업체의 기본배송정책과 상품마다 배송정책이 다를수가 있습니다.
상품에 적용된 배송정책은 상품에게만 적용되며 기본 배송정책에는 영향을 받지 않습니다.
*작품이 큰 관계로 지방배송의 경우 별도의 협의가 필요합니다.


· 배송받은 상품이 당초 몰을 통해 공개된 정보와 크게 다르거나 운반 도중 훼손되어 상품 가치를 상실할 경우 반품이 가능합니다. 다만, 배송 후 구매자의 개인적 사정이나 변심, 부주의 등으로 인해 취소를 원할 경우에는 반품이 불가하니 구매 결정시 신중을 기해주시기 바랍니다.(특히, 작품의 이미지가 화면상으로 실물과 다르게 전해질 수 있으니 충분히 감안해야 합니다)
  배송중 작품의 훼손 등으로 인한 문제 발생시 훼손 책임에 대한 입장차이가 생길 수 있으니, 구매자는 물품을 받은 즉시, 배송업체 관계자가 입회한 상태에서 개봉하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본사의 잘못으로 반품될 경우, 배송 및 반품 배송비는 전액 본사가 부담합니다.

· 배송 및 반품배송 비용은 실비 기준입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소재지 :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언남동 동부아파트 상가B1
상호 : 오픈아트 | 대표 : 박상용 | 개인정보 보호 관리자 : 권오준(WEBMASTER@OPENART.KR)
오픈아트 등록번호 : 107-91-00105 | 통신판매업신고 제2009-서울영등포-0975호
대표 전화 : 070-8888-8763 | Fax 0505-284-8763
Copyright ⓒ 2018 오픈아트 All rights reserved.